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닥터특급정보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서울 아파트값 3개월 만에 상승 전환…잠실·용산·목동 재건축 영향

2020-06-12 매일경제

조회 3,167 | 추천 0 | 댓글 0 | 평점:없음

`방사광가속기`發 충북·청주 오름세 확대…전셋값도 전국적으로 강세 계속

이미지

정부의 부동산 대출 규제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하락세를 보이던 서울 아파트값이 3개월여 만에 상승세로 돌아섰다.

집값을 끌어내리던 강남권 절세 급매물이 모두 소진된 데다가 잠실·용산·목동 등에 개발 호재가 잇따르면서 매수세가 유입되는 분위기다.

11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이번 주(8일 기준)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 대비 0.02% 상승, 3월 둘째 주(0.02%) 이후 13주 만에 오름세로 전환됐다.

이번 주 강남 4구는 0.02% 올라 1월 둘째 주 이후 4개월 만에 상승 전환했으며, 송파구는 지난주 -0.03%에서 이번 주 0.05% 상승 전환했다.

이미지

강남구도 지난주(-0.03%) 하락에서 0.02%로, 서초구와 강동구는 각각 지난주 -0.04%에서 보합으로 전환했다.

최근 현대차그룹이 강남구 삼성동에 짓는 신사옥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가 착공 허가를 받은 데다 지난 5일 서울시가 잠실 스포츠·마이스(MICE) 민간투자사업의 적격성 조사 완료 소식을 발표하면서 급매물이 빠지고 시장이 달아오르고 있다.

정비창 개발 호재 등 영향으로 용산구(0.00%)는 세달여 만에 보합 전환했고, 목동 재건축 추진 기대감에 양천구(0.02%)는 두 달 만에 상승 전환했다.

용산은 철도정비창 부지에 미니신도시급 아파트를 짓겠다는 정부 발표 이후 시장이 들썩이자 인근 지역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묶었다. 이후 허가구역으로 묶이지 않은 인근 지역 아파트값이 5000만∼1억원가량 뛰었다.

목동은 신시가지 5단지가 조건부 재건축 판단을 받으면서 개발 기대감에 인근 아파트들이 매물을 거두고 1억원 이상 호가를 올리는 상황이다.

마포·용산구(0.00%)는 지역별로 혼조세를 보이며 보합 전환됐고, 동대문구(0.03%)는 신규 분양 호조(청량리 더 퍼스트) 영향 등으로, 중랑구(0.02%)는 면목·신내동 9억원 이하 단지 위주로 오르는 등 강북도 전체적으로 상승 전환했다.

경기 지역 아파트값도 0.19% 올라 지난주(0.17%)보다 상승폭이 커졌다. 안산시(0.51%)는 신안산선 교통 호재와 정비사업 기대감 등으로, 하남시(0.39%)는 5호선 연장 교통 호재와 청약 대기 수요 영향 등으로 상승했고, 평택시(0.37%)는 삼성전자가 투자 계획을 밝힌 영향 등으로 가격이 올랐다.

용인 기흥구(0.56%)와 수원 팔달(0.31%)·권선(0.16%)·영통구(0.14%) 등도 교통 호재와 신규 분양 호조 등 영향으로 상승세가 지속됐다.

인천은 전주 상승폭(0.21%)를 유지했다. 서구(0.31%)는 주거환경 양호한 청라·검단신도시와 7호선 연장 호재가 있는 석남동 위주로, 부평구(0.24%)는 정비사업과 교통호재 영향이 지속되는 부개·산곡·갈산동 위주로, 연수구(0.15%)는 상대적으로 가격대 낮은 연수·동춘동 위주로 상승했다.

이미지

지방 아파트값도 지난주(0.04%)보다 오름폭을 키워 이번 주 0.06% 상승했다.

충북은 0.63% 상승해 전국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다. 방사광가속기 유치가 확정된 오창이 속한 청주가 상승률을 이끌었다. 청원구(1.21%)가 지난주(1.00%)에 이어 가장 많이 올랐고, 청주 흥덕구(0.92%), 서원구(0.63%), 상당구(0.56%) 등이 모두 상승 폭을 키웠다.

대전시(0.46%)는 일부 지역의 재건축 기대감과 혁신도시 개발 기대감 등으로 올랐고, 세종시(0.62%)도 교통여건 개선 기대감 등으로 가격이 상승했다.

전국의 아파트 전셋값도 0.09% 올라 지난주(0.08%)보다 상승 폭이 커졌다.

서울(0.06%)은 매물 부족 현상 등으로 지난주(0.04%)보다 많이 올랐고, 경기(0.15%), 인천(0.16%) 등이 모두 올랐다. 지방(0.06%)도 지난주(0.04%)보다 더 올랐다.

시도별로는 충북(0.32%), 대전(0.20%), 세종(0.18%), 인천(0.16%), 울산(0.16%), 경기(0.15%), 서울(0.06%) 등은 상승, 광주(0.00%)는 보합, 경북(-0.03%), 제주(-0.01%), 전북(-0.01%)은 하락했다.

[이미연 기자 enero20@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다음글[9월 4주 분양동향] 레이카운티 등 8천 8백가구 1343
현재글서울 아파트값 3개월 만에 상승 전환…잠실·용산·목동 재건축 영향 3167
이전글비규제 효과에 방사광가속기 유치까지…청주 주택시장 들썩 3912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