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닥터특급정보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강남 재건축 약세에도 서울 아파트값 4주 연속 상승

2019-07-25 매일경제

조회 5,246 | 추천 0 | 댓글 0 | 평점:없음

서울 아파트값이 0.02% 오르며 4주 연속 상승세가 이어졌다. 8~10월 3개월간 입주예정물량이 예년 대비 크게 증가(1만5404세대로 5년 평균 대비 74.5% 증가)하고 주택시장 안정을 위한 정부의 규제정책 기조가 이어짐에 따라 강남 주요 재건축 단지는 약세를 보이고 대체로 관망세가 지속됐으나, 여름방학 이사수요와 일부 인기 대단지 수요 등으로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은 전세가격도 이번주 0.02%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7월 4주(7월 22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에 따르면, 서울 강북은 중랑·종로구는 보합, 도봉·노원구는 상승폭 축소됐다. 성동구(0.04%)는 하락폭이 컸던 단지 등 일부 단지 중심으로, 광진구(0.03%)는 정비사업 등 호재 영향으로, 서대문구(0.03%)는 여름방학 이사수요와 뉴타운 등 선호도 높은 대단지 수요로 상승하는 등 단지별로 혼조세를 보였다. 

강남4구에서 재건축 단지는 대체로 보합 내지 소폭 하락했으나 개발호재가 있거나 일부 신축단지 수요로 상승했다. 강남4구 이외 지역에서는 재건축단지 등 매수심리가 위축되며 양천구(0.01%)는 상승폭 축소됐고 강서·구로·관악구는 매도-매수자간 희망가격 격차에 따른 관망세로 보합으로 나타났다. 

이미지

반면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주 대비 하락폭이 확대됐다. 수도권(-0.01%→-0.02%)과 지방(-0.07%→-0.09%)은 하락폭 확대됐다. 

시도별로 대전(0.32%), 전남(0.03%), 서울(0.02%)은 올랐지만, 강원(-0.28%), 경남(-0.26%), 충북(-0.20%), 경북(-0.16%), 제주(-0.12%), 전북(-0.12%), 충남(-0.11%) 등은 하락했다. 

서울 전세가격은 인접 지역으로 수요가 분산되거나 신규입주 예정 지역은 하락한 반면, 정비사업 이주수요와 학군수요가 있는 서초·강남·동작구는 상승하며 전주 상승폭(0.02%)을 유지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가격은 지난주 하락폭을 유지했다. 수도권(-0.02%→-0.01%)은 하락폭이 줄었지만 지방(-0.07%→-0.08%)은 하락폭이 커졌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다음글與, 재건축 초과이익환수 더 강화한 입법 나설듯 655
현재글강남 재건축 약세에도 서울 아파트값 4주 연속 상승 5246
이전글과천 `벨라르테` 분양가 진통…장시간 회의에도 결론 못내 5298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