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오늘의 뉴스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서울 올해 첫 분양아파트 '자양 하늘채' 3.3㎡당 2천580만원

2021-02-19 매일경제

조회 850 | 추천 0 | 댓글 0 | 평점:없음

전용 46㎡ 일반분양가 4억8천40만∼5억1천720만원

이미지
이미지자양 하늘채 베르 투시도

 

서울 올해 첫 분양 아파트인 광진구 자양동 '자양 하늘채 베르'(자양아파트 가로주택정비)의 3.3㎡당 일반분양 가격이 2천580만원으로 18일 확정됐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9층, 전용면적 46·59㎡ 총 165가구 규모로 지어지며 이 가운데 전용 46㎡ 51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 46㎡ 일반분양가는 층·동·향별로 4억8천40만∼5억1천720만원 수준이다.

단지는 서울을 순환하는 2호선 구의역이 도보 거리인 역세권이고, 잠실대교를 이용하면 바로 강남으로 이동할 수도 있다.

건대입구를 비롯한 상권도 잘 발달해있으며 가까이서 한강을 누릴 수 있는 입지적 장점도 갖췄다.

또 자양초, 광양중, 광양고 등이 도보권인 '학세권' 입지를 누릴 수 있으며 건국대, 세종대, 한양대 등도 가깝다.

분양 관계자는 "서울에서 20평형이 4억∼5억원대인 아파트는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저렴한 분양가"라면서 "도로 바로 옆에 있는 소규모 단지지만, 강남과 가까운 역세권 입지임을 고려할 때 수많은 청약자가 몰릴 것"이라고 예상했다.

오는 19일 견본주택(모델하우스)을 개관하고 내달 2일 특별공급, 3일과 4일 각각 1순위 당해지역과 기타지역 청약을 진행한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다음글청년·무주택자 LTV 10% 추가 완화…금융위, 추진 착수 140
현재글서울 올해 첫 분양아파트 '자양 하늘채' 3.3㎡당 2천580만원 850
이전글"뭘 해도 오르네" 지방 규제지역 늘리니 규제 피한 지역서 '풍선효과' 2252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