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오늘의 뉴스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서울시, 재개발 등 정비사업 초기자금 160억 융자지원…추진위도 최대 15억

2020-02-12 매일경제

조회 2,385 | 추천 0 | 댓글 0 | 평점:없음

초기 자금난 해소하고 부조리 근절 목적
재개발·재건축 조합 및 추진위 대상
해당 자치구 정비사업 부서로 4월 22일~29일 신청

이미지

서울시가 정비사업 추진위원회와 조합의 사업초기 자금난 해소와 사업활성화를 위해 올해 총160억원 규모의 정비사업 융자금을 지원한다. 서울시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주택정비사업 및 재정비 촉진사업 융자금 지원'을 11일 발표했다.

융자지원 대상은 주택정비형·도시정비형 재개발, 재건축 조합 및 추진위원회다. 정비구역이 지정된 지역이어야 하며 도시정비 해제 대상구역이 아니어야 한다.

지원 내용으로는 건축연면적 기준으로 조합은 최대 60억원, 추진위원회는 최대 15억원 이내로 지원되고 신용대출 금리는 연3.5%이다. 4월 22일부터 29일까지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첨부해 해당 자치구 정비사업 부서로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 등은 '클린업시스템' 및 'e-조합시스템'의 '고시·공고'에 게시된다.

이번 융자 지원은 초기자금이 부족한 추진위원회·조합이 시공자 등을 통해 자금을 조달할 경우 발생할 수 있는 유착관계 형성 등을 방지하기 위해 시행한다. 2008년부터 시행해 지난해까지 약 2200억원을 지원해왔다. 작년에는 160억원을 시행 예정이었으나 추가경정예산 60억원이 추가 투입됐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기획관은 "초기자금난을 겪고 있는 조합 또는 추진위원회가 융자 지원을 통해 자금난을 해소하고 원활한 정비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축복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다음글수원·안양·의왕서 원정 투자 급증…정부, 불법행위 점검 착수 543
현재글서울시, 재개발 등 정비사업 초기자금 160억 융자지원…추진위도 최대 15억 2385
이전글수천명 모아 총회 열어야하는데… 3458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