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오늘의 뉴스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세종 올해 아파트값 35.8% 올라 전국 1위…대전도 11.9% 상승

2020-09-11 매일경제

조회 4,282 | 추천 0 | 댓글 0 | 평점:없음

충남도 0.22% 올라…천안·아산이 상승세 견인

이미지


올해 세종지역 아파트 매매가가 35.8% 올라 전국 1위를 기록했다.

10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7일 조사 기준 세종시 아파트 매매가가 전주보다 0.47% 올라 전국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나타냈다.

대전은 0.31% 올라 2위로 집계됐다.

올해 누적 상승률로 보면 세종은 35.8%, 대전은 11.9% 올라 각각 전국 1·2위를 기록했다.

세종은 전주(+1.06%)보다 상승 폭이 다소 줄었지만, 매물 부족 등으로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

한국감정원은 "6 생활권 마스터힐스 대규모 입주(3천여가구)가 다가옴에 따라 상승 폭이 축소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대전의 경우 지역별로는 유성구(0.44%)와 서구(0.37%)가 가장 많이 올랐고 대덕구(0.26%), 동구(0.14%), 중구(0.11%) 등 순으로 나타났다.


이미지


충남지역도 0.22% 올라 전주보다 상승 폭이 확대됐다. 이는 전국 8개 도 가운데 가장 높은 것이다.

천안 서북구(0.29%)와 아산(0.27%), 천안 동남구(0.25%) 등이 상승세를 견인했다.

아파트 전셋값도 세종이 0.87% 올라 전국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대전도 서구(0.28%)와 유성구(0.25%)를 중심으로 전세 시장 불안이 계속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다음글서울아파트 6억이하는 반토막…9억초과는 2배로 134
현재글세종 올해 아파트값 35.8% 올라 전국 1위…대전도 11.9% 상승 4282
이전글전셋값 상승률, 경기가 서울 두배…임대차법·사전청약 발표마다 '껑충' 3534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