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전문가칼럼

경고등 켜진 서울 오피스텔 수익률…연 4.4% 전국 최하위권

2019-06-12 매일경제

조회 2,735 | 추천 0 | 댓글 0 | 평점:없음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서울 오피스텔 수익률이 광역 지자체 중 최하위권에 머물며 투자자 유치에 경고등이 켜졌다. 

11일 분양 평가 전문앱 리얼하우스가 한국감정원의 부동산통계정보시스템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 5월 서울 지역 오피스텔 수익률은 4.87%로 광역 지자체 중 유일하게 5% 아래로 떨어졌다. 전국

평균 오피스텔 수익률(5.46%)보다도 0.59% 포인트 낮은 수준이다. 특히 도심권과 동남권 오피스텔

수익률 (4.4%)이 서울 동북권(5.13%), 서남권(5.28%)에 비해 낮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지역별 오피스텔 단위면적(㎡)당 가격 [자료 = 한국감정원]


서울은 다른 지역에 비해 높은 오피스텔 매매가격이 수익률을 끌어 내린 것으로 풀이된다. 오피스텔
수익률은 월세를 매매가격으로 나눠 계산하기 때문에 매매가격이 높을수록 월세는 낮을수록 수익률은
낮아진다. 실제 서울 도심권(4.4%)의 오피스텔 단위면적(㎡)당 가격은 690만원으로 광주시 153만원에
비해 4.5배 이상 높았다. 서울 동남권 가격도 680만원으로 비슷한 수준에서 매매가격이 형성돼 있다.

서울 보다는 높지만 경기 지역 역시 전국 평균에 비해 낮은 수준인 5.33%로 조사됐다. 이에 비해 광주
(8.42%), 대전(7.12%)을 비롯해 대구, 인천, 부산, 울산 등 지방 광역시 모두 6% 이상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김병기 리얼하우스 팀장은 "공동주택은 지자체로부터 분양승인을 받을 때 분양가 심사를 받지만,
오피스텔은 예외"라면서 "오피스텔 분양가가 주변 시세보다 높은 경우 분양가와 임대료를 꼼꼼히
따져보고 계약을 체결해야 낭패를 보지 않는다"고 조언했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둔촌주공, HUG 분양가규제 폭탄 맞나 2470
경고등 켜진 서울 오피스텔 수익률…연 4.4% 전국 최하위권 2735
집값 뛰자…뉴스테이 포기 후 재개발 전환 2552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