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분양 리포트 & 동향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2016~18년 공급과잉 우려지역은?

김수연 전임애널리스트 (twins3923) 2016-02-13 조회 50,159|추천 0|의견 3|평점  
2016~2018년 주택 공급과잉이 우려되는 지역은 어딜까?


부동산 포털 닥터아파트(www.DrApt.com)가 2016~2017년 수도권에서 공급과잉이 우려되는 지역을 아파트 입주물량과 주민등록 세대수(2014년 현재)를 통해 비교분석했다. 또 2018년 공급과잉 우려지역에 대한 긴급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닥터아파트는 주택 수요량 기초데이터로 지역별 주민등록 세대수(2014년 기준)를, 공급물량 데이터로는 2016~2017년 연평균 아파트 입주물량을 기준으로 했다. 지역별 연평균 입주물량을 주민등록 세대수로 나눠 100을 곱해 입주량(%)을 계산했다.

 

조사 결과 세대수 대비 입주물량 비중인 입주량이 수도권은 평균 1.6%로 조사됐다. 세대수 100가구 당 연간 입주(예정) 아파트가 1.6가구라는 의미다.


서울은 0.6%로 평균을 크게 밑돌았다. 특히 재개발 재건축으로 인해 2016~2018년 서울 멸실주택은 10만여가구에 달할 것으로 보여 공급과잉은 걱정할 필요가 없다. 인천도 1.2%로 2017년까지는 공급과잉 우려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경기는 2.1%로 수도권 평균을 웃돈다. 지역별로는 미사강변도시가 입주예정된 하남이 16.1%로 세대수 대비 입주물량이 가장 많았다. 이어 동탄2신도시 입주물량이 몰린 화성(7.1%)이 2위를, 한강신도시의 김포(5.8%)가 3위를 차지했다.


또 평택(4.9%), 구리(4.7%), 시흥(4.4%), 오산(3.6%), 광주(3.3%) 등이 수도권 및 경기 평균 수치를 웃돌았다. 이들 지역은 외부 주택수요가 없다면 올해와 내년에 공급과잉 가능성이 있어 주의해야 할 지역으로 해석할 수 있다.


한편 닥터아파트는 2월 1~12일 수도권에 거주하는 회원 576명을 대상으로 2018년 수도권 공급과잉 우려지역에 대한 긴급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3곳 복수응답.

 


 

조사 결과 49.6%가 2018년 공급과잉 우려지역으로 파주를 꼽았다. 지난해 말 힐스테이 운정, 운정신도시 센트럴 푸르지오 등에서 대규모 미분양사태가 발생했기때문으로 분석된다.


또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가 대량 미분양된 용인(45.2%)이 2위를, 지난해 11월부터 남동탄에서 미분양이 발생한 화성(29.6%)이 3위를 차지했다. 이어 인천(29.1%), 평택(26.5%)이 2018년에 공급과잉이 우려된다고 응답했다.


닥터아파트 김수연 리서치팀장은 “수요 공급에 대한 기초데이터를 통한 단순 분석이지만 세대수에 비해 입주물량이 많은 지역은 주의가 필요하다”면서 “설문조사에서 보듯 수요자들은 최근 미분양 물량이 대거 발생한 파주 용인 등에서 입주시점인 2018년에 공급과잉에 대한 우려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필자가 쓴 다른 기사
· [2016-07-19] 8월 분양물량, 2003년 이후 역대 최대
· [2016-07-15] [7월3주 분양동향] 평촌더샵아이파크 등 1만3천가구
· [2016-07-12] 하반기 수도권 공공택지 분양아파트
· [2016-07-05] 상반기 서울 분양가, 작년보다 28% 상승
· [2016-06-28] 서울 하반기 분양물량, 역대 최대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다음글2017년 수도권 투자 유망지역은? 17305
현재글2016~18년 공급과잉 우려지역은? 50159
이전글네티즌 선정, 11월 수도권 유망 분양단지 28910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