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분양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분양가 공개항목 12→62개 첫 아파트는 힐스테이트 북위례

매일경제 2019-03-20 조회 3,909

공사비 항목 5개→51개 세분화…"소비자 정보접근권 제고 기대"

공공주택의 분양가격 공시항목이 21일부터 12개에서 62개로 늘어나는 가운데 위례신도시에서 분양하는 힐스테이트 북위례가 첫 적용사례가 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공공택지에 공급되는 공동주택의 분양가격 공시항목을 세분화해 62개로 확대하는 '공동주택 분양가격의 산정 등에 관한 규칙' 개정안이 규제심사 등을 끝내고 21일 공포·시행될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21일 이후 공공택지에서 공동주택 입주자 모집승인 신청을 하는 주택사업자는 입주자모집 공고 때 분양가격 공시항목을 62개로 세분화해 공시해야 한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나 서울주택도시공사(SH) 등 공공기관은 21일 이후 입주자모집 공고를 하는 주택부터 적용된다.

현재 공개되는 분양가 정보는 택지비(3개), 공사비(5개), 간접비(3개), 기타비용(1개) 등 4개 항목의 12개다.

공사비 항목의 경우 토목, 건축, 기계설비, 그 밖의 공종, 그 밖의 공사비 등 5개 정보가 공개되는데, 앞으로는 토목이 세분화돼 토공사, 흙막이공사 등 13개로 늘어나고 건축은 23개, 기계설비는 9개로 증가하는 등 총 51개로 대폭 불어난다.

택지비 항목은 3개에서 4개, 간접비 항목은 3개에서 6개로 각각 공개되는 정보가 늘어난다.

62개 분양가격 항목 공개가 처음 적용되는 아파트 단지는 위례신도시에서 현대엔지니어링이 시공하는 힐스테이트 북위례(A3-4A BL) 1천78호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같은 지구에서 분양되는 우미린(A3-4B BL, 875호), 중흥S클래스(A3-10 BL, 475호), 우미린(A3-2 BL, 420호) 등 인근 아파트 단지도 입주자모집 공고 시 개정된 분양가격 항목을 공시해야 한다.

LH와 SH가 올해 공급하는 서울 고덕강일, 하남감일 지구와 과천지식정보타운 등 공공택지에 공동주택을 분양할 예정인 주택사업자도 입주자모집 공고 시 62개의 분양가격 항목을 공시해야 한다.

국토부 주택정책과 관계자는 "이번 제도개선을 통해 소비자의 정보 접근성이 제고되는 것은 물론 적정한 가격의 주택 공급을 유도해 국민 주거안정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다음글원가 공개 확대…북위례 `로또 광풍` 예고 4410
현재글분양가 공개항목 12→62개 첫 아파트는 힐스테이트 북위례 3909
이전글위례 로또…입지甲 송파냐, 가격甲 하남이냐 4620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