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분양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조건 깐깐한 특별공급도 웬만하면 수십대1

매일경제 2019-09-06 조회 2,88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정부의 민간주택 분양가상한제 시행에고로 달아오른 서울·수도권 청약시장 열기가 특별공급에까지 옮겨붙었다.

5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의하면 지난 4일 실시한 서울시 송파구 '송파시그니처롯데캐슬' 특별공급 청약에서 316가구 모집에 5317가구가 지원해 16.8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날 함께 모집한 서울 서대문구 '서대문푸르지오센트럴파크' 역시 138가구 모집에 1415가구(10.3대1)가 몰렸다.

통상 3대1만 넘어도 흥행성공이라 불리는 특별공급 청약에서 평균 10대 1이 넘는 결과가 나온 것은 이례적이다. 이는 지난주부터 심상치 않았던 청약시장 열기가 식기는커녕 더욱 불타오르고 있다는 방증이다.

송파시그니처롯데캐슬에선 100대1이 넘는 타입별 경쟁률이 나왔다. 신혼부부 특공 전용 59㎡A 타입은 11가구 모집에 1375가구가 지원해 12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그외 59㎡B는 93대1, 59㎡C는 90.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서대문푸르지오센트럴파크에서도 수십대 1의 경쟁률이 곳곳에서 나왔다. 신혼부부 특공 전용75㎡B타입에서는 8가구 모집에 292가구가 지원해 36.5대1의 최고경쟁률을 기록했다. 신혼부부특공에서는 1개 타입을 제외한 전타입에서 두자리수 경쟁률을 달성했다.

이처럼 특별공급 경쟁률까지 과열양상을 보이는 것은 정부가 시행 예고한 분양가상한제의 반사효과가 크게 작용했다는 평가다. 상한제 시행 예고로 신규 공급이 대거 축소될 가능성이 커지며 청약시장 쏠림이 빨라진데다 특히 법적용을 피해가기 위한 조기청약 물량에 대한 관심이 폭발했다는 것. 권대중 명지대 부동산대학원 교수는 "규제를 피할 청약 막차를 탑승하려는 수요가 너나할 것없이 대거 몰려든 셈"이라며 "특히 신혼부부, 다자녀 등 특별공급 지원 자격을 충족한 지원자들까지 청약시장으로 유입되는 분위기를 봤을 때 일반분양 시장 청약경쟁률은 더욱 폭발할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특히 지난주 서울 동작구 '이수푸르지오더프레티움' 1순위 청약에서 89가구 모집에 1만8134명이 접수해 무려 20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4일 진행한 인천 송도 '송도더샵센트럴파크3차' 역시 258가구 모집에 5만3181명이 몰려 평균 206대 1의 경쟁률을 써내며 시장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일반공급과 특별공급 할것없이 경쟁률 과열양상을 보이면서 5일 예고된 1순위 청약결과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거여·마천뉴타운 거여2-1구역을 재건축하는 송파시그니처롯데캐슬은 역세권 입지와 3.3㎡당 2600만원의 합리적인 분양가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 특공을 제외한 429가구를 이날 모집한다. 서대문푸르지오센트럴파크 역시 특공 물량을 뺀 182가구에 대한 1순위 청약을 진행한다.

또 경기도 광명시 '철산역 롯데캐슬&SK뷰클래스티지'도 광명 철산역세권 신축단지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운만큼 높은 경쟁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추동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다음글투기과열지구 서울·광명도 청약 과열 양상…수백대 .. 3724
현재글조건 깐깐한 특별공급도 웬만하면 수십대1 2888
이전글경기도 내 미분양 가장 많이 줄어든 지역은? 4823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