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분양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규제 시작되기 전에 아파트 마련하자`…전국에 청약 광풍

매일경제 2020-06-05 조회 4,784
서울·경기·인천·부산 경쟁률 작년의 3배↑
서울외 지역도 세 자릿수 경쟁률…당첨되는 청약 가점도 상승

 기사의 본문상단 이미지

부동산 청약 과열(PG)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과 수도권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를 앞두고 아파트 청약 열기가 전국적으로 뜨거워지고 있다.

4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올해 들어 전날까지 서울과 경기의 아파트 청약 평균 경쟁률은 각각 98.1대 1, 36.2대 1에 달했다.

지난해 평균 경쟁률은 서울이 31.6대 1, 경기가 12.0대 1이었던 것을 고려하면 경쟁이 3배 이상 치열해진 셈이다.

작년 11월 조정대상지역에서 완전히 해제된 부산도 올해 청약 평균 경쟁률이 35.7대 1을 기록, 작년 경쟁률(10.3대 1) 대비 3.5배로 높아졌다.

 기사의 본문중단 이미지

흑석리버파크자이 투시도

비규제 지역인 인천의 청약 경쟁률은 작년 8.6대 1에서 올해 31.8대 1로 3.7배로 뛰었다.

올해 들어 전날까지 서울 외 지역에서 평균 세 자릿수 청약 경쟁률을 기록한 아파트도 7곳에 이르렀다.

수원 '매교역 푸르지오 SK뷰'(145.7대 1)와 하남 '위례신도시 중흥S클래스'(104.3대 1), 과천 '과천제이드자이'(193.6대 1), 대구 '청라힐스자이'(141.4대 1), 하남 '위례신도시 우미린2차'(115.0대 1), 화성시 동탄2신도시 '동탄역 헤리엇'(149.5대 1), 대구 달서구 '대구용산자이'(114.6대 1)의 1순위 청약 경쟁률이 100대 1을 넘겼다.

청약통장 보유나 무주택 여부 등 특별한 자격 제한 없이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할 수 있는 '무순위 청약'도 최근 청약자가 10만명 이상 몰리고 있다. 무순위 청약은 일반분양 당첨자의 계약 포기나 부적격 당첨으로 주인을 찾지 못한 가구를 대상으로 무작위 추첨으로 당첨자를 뽑는 것이다.

3년 전 분양가로 공급된 서울 성동구 '아크로 서울 포레스트'의 무순위 청약에는 3가구 모집에 26만4천625명이 신청했고, 전날 진행된 수원 영통구 '영통자이'의 3가구 무순위 청약에는 10만1천590명이 접수했다.

정부가 청약 시장에 대한 규제의 강도를 높이고 있지만, 외려 청약 열기가 과열에서 광풍 수준으로 치닫는 분위기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27일부터 수도권 공공택지에서 나오는 아파트 청약에 당첨되면 3∼5년의 거주 의무를 부여하는 내용의 공공주택 특별법을 시행했다.

오는 8월부터는 민간택지 중 투기과열지구 등 규제지역에서만 시행 중인 분양권 전매 제한이 수도권 대부분 지역과 지방 광역시로 확대된다.

여기에 7월 말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가 시행되면 아파트 공급이 줄어들 것이라는 불안감까지 겹쳐 청약 시장이 과열되는 것으로 풀이된다.

함영진 직방 빅데이터랩장은 "전매규제 강화와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을 앞두고 8월 이전까지 분양 물량이 집중적으로 공급될 예정이라 청약에 대한 수요자들의 관심이 상당하다"며 "당분간 높은 청약열기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전국적으로 청약 경쟁이 점점 더 치열해지면서 청약 가점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 올해 수원 '매교역푸르지오SK뷰'와 서울 '흑석리버파크자이'의 청약 최고 가점이 만점(84점)을 기록하기도 했다. 청약 가점 만점은 무주택 기간 15년 이상(32점), 부양가족이 6명 이상(35점), 청약통장 가입 기간 15년 이상(17점)이어야 나올 수 있는 점수다.

직방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서울의 청약 당첨 평균 최저가점은 58.7점으로 지난해(51.8점)보다 6.9점 높아졌다. 인천은 지난해 44.3점에서 올해 49.1점으로 4.8점 올랐다.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최대 피해 지역임에도 높은 경쟁률 속에 청약 마감 행진이 계속된 대구는 평균 최저가점이 지난해 46.6점에서 올해 52.4점으로 뛰었다.

비규제 지역인 강원의 평균 최저 가점도 작년 40.6점에서 올해 46.3점으로 상승했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다음글5월 초 분양했던 고양 덕은 자이아파트, 미계약물량 `.. 4020
현재글`규제 시작되기 전에 아파트 마련하자`…전국에 청약 광풍 4784
이전글서울 아닌 곳도 뜨거운 청약 열기…화성 동탄역헤리엇.. 3725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