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재개발/재건축

나의관심구역단지

추진일정 캘린더

시세 및 구역정보

재개발

매물 구역

뉴타운

매물 구역

재건축

매물 시세

리모델링

매물 시세

균촉지구

구역

한강공공성

구역

주택재건축

구역

뉴스동향
관련뉴스
이슈현장소식
정부발표자료

묻고답하기 질문하기

베스트 재개발,재건축

부동산계산기

투자가이드

서비스문의

산어워드코리아 2012 부동산부문 대상수상

스마트앱어워드 생활정보분야 우수상 수상

코리아웹어워즈2007 정보서비스부문 최우수상

관련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개포주공1·은마·잠실주공5 … 이름값 못하네

[2015-04-13] 매일경제

조회 23,006 | 추천 0 | 의견 0 | 평점

개포 주공, 대치 은마, 잠실주공5 등 강남 재건축 대명사격인 아파트들의 매매가격이 최근 1년 넘게 제자리걸음을 하고 있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연초 이후 계속된 서초구 아파트들의 매매 가격 약진과는 대비되는 모양새다.

12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개포 저층 주공 단지 중 가구 수가 가장 많은 1단지 전용 50㎡의 경우 매매가격이 지난 1년간 8억~8억2000만원대 박스권에 머물렀다.

은마 전용 84㎡도 지난해 3월 10억원에 실거래되며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단기 반등했던 2011년 수준을 회복하는 데 성공했지만 현재 10억원 안팎을 맴돌고 있다. 송파구 잠실주공5단지 전용 76㎡는 지난해 8~9월 11억6000만원까지 뛰었지만 다시 미끄러져 현재 작년 이맘때와 비슷한 11억원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제자리걸음을 하는 이유는 무엇보다 아파트값 상승에 대한 기대감이 크게 줄고 있다. 조합설립, 건축심의 통과, 사업시행인가 등 재건축 절차를 밟을 때마다 호가가 수천만 원씩 뛰고 오른 가격에 거래되면서 아파트값이 다시 오르던 '재건축 가격 공식'도 잘 통하지 않는다는 게 중개업소 관계자들의 설명이다.

글로벌 금융위기 여파로 재건축 아파트값이 고점 대비 30%가량 떨어지고 10년 이상 사업이 지지부진한 학습효과로 강남 재건축은 무조건 '돈이 된다'는 인식도 흐려지고 있다.

개포동의 한 중개업소 대표는 "그동안 자금력이 있는 50대 이상이 주된 투자자였지만 최근에는 실수요 목적인 30·40대가 늘고 자녀 증여 목적으로 투자하는 사례도 많다"고 전했다. 추격 매수가 잘 이뤄지지 않는 것도 이 때문이다.

저성장 시대에 접어들면서 한강변에 위치하거나 대지지분이 많아 투자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일부 단지를 제외하면 가격이 크게 오르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또 5층 이하 소형 아파트의 재건축은 끝물이고 현재 진행 중인 상당수 재건축 단지가 10~15층 중대형 아파트여서 구조적으로 수익을 내기 어렵다는 점도 한계로 지목된다.

김혜현 렌트라이프 대표는 "주택 경기가 호황을 맞거나 단지 용적률이 올라가는 등 사업성이 크게 개선되지 않는 한 아파트값이 오르기보다 오히려 추가분담금 증가 등 예기치 못한 악재로 떨어지기 쉬운 게 재건축의 현실"이라고 말했다.

이에 실제 거주하면서 재건축을 기다릴 만하거나 건축 허가를 뜻하는 사업시행인가를 받아 5년 이내 입주할 수 있는 재건축 단지 위주로 접근하면 좋다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임영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 메일발송하기 스크랩하기
현재글개포주공1·은마·잠실주공5 … 이름값 못하네 23006
이전글강남 재건축 수주전 불붙었다 7049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