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시장포커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서울 아파트 값, 24개월 만에 상승세 전환

박미진 주임애널리스트 2013-03-05 조회 164,288 | 추천 2 | 의견 0 | 평점 평점 : 없음
▶ 2월 서울 매매가 변동률 0.03% 기록
▶ 강남, 송파, 서초, 강동 4개구 일제히 오르며 상승 견인
▶ 전셋값 변동률 0.14%, 1월(0.29%) 대비 상승폭 줄어


서울 아파트 값이 2011년 2월 이후 24개월 만에 상승세로 전환됐다.


부동산 즐겨찾기 닥터아파트(www.DrApt.com)가 2월(2월 1일~2월 28일) 서울 아파트 값을 조사한 결과 매매가 변동률이 0.03%를 기록했다. 월간 변동률로 서울 아파트 값이 플러스를 보인 것은 2011년 2월(0.15%) 이후 24개월 만이다.



                         <2011년 2월~2013년 2월 서울 매매가 변동률>          (단위: %)

 

  자료: 닥터아파트(www.DrApt.com)


 

서울 아파트 값 상승은 강남, 송파, 서초, 강동 4개구가 견인했다. 특히 강동구가 0.54%로 가장 큰 상승폭을 보이면서 상승세를 주도했다. 한동안 뜸했던 매수세가 고덕주공2단지, 둔촌주공 등 재건축 아파트 위주로 늘어나면서 아파트 값이 상승한 것.


강동구 고덕동 고덕주공2단지 59㎡가 5억원에서 3천만원 올라 5억3천만원, 둔촌동 둔촌주공1단지 52㎡는 5억원에서 2천5백만원 올라 5억2천5백만원이다. 


강남, 송파, 서초 등 강남3구도 재건축 아파트의 거래 분위기가 호전되면서 전체적인 아파트 값 상승을 이끌었다. 강남구 0.02%, 송파구 0.30%, 서초구 0.14%의 변동률을 기록.


송파구는 최근 들어 가락시영 아파트 값이 크게 올랐다. 문의에만 머물렀던 매수세가 거래로 이어지면서 매도자들이 매물을 거둬들이거나 매도호가를 올리는 상황이다.


가락동 가락시영1차 49㎡가 5억1천만원에서 4천2백50만원 올라 5억5천2백50만원, 가락시영2차 42㎡는 5억5백만원에서 4천2백50만원 올라 5억4천7백50만원이다.


한편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2월 들어 상승폭이 소폭 줄었다. 2월 서울 전셋값 변동률은 1월(0.29%) 대비 0.15%p 감소한 0.14%를 기록했다. 1월보다 전셋값 상승폭이 줄었지만 여전히 전세를 찾는 수요자가 많고 전세물건은 부족한 상황이 지속되는 모습이다.


2월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성북구가 0.41%로 가장 많이 올랐고 강동구 0.36%, 송파구 0.33%, 강남구 0.19%, 용산구 0.18%, 서초구 0.16%, 광진구 0.14% 등이 뒤를 이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다음글[투자백서 122] 다주택 양도소득세 중과로 세테크 중.. 177247
현재글서울 아파트 값, 24개월 만에 상승세 전환 164288
이전글[투자백서 121] 부동산 거래에서 매도호가와 매수호가.. 155032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