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시장포커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송파구 재건축단지 올해 8% 급등

권일 선임애널리스트 2013-09-25 조회 207,425 | 추천 0 | 의견 0 | 평점 평점 : 없음
▶ 잠실 주공5단지 113㎡ 2억1천만원 올라
▶ 수도권 재건축단지 2.11% 상승
▶ 전년 동기 -8.22%와 대조

재건축단지가 올 들어 수도권 아파트값 상승세를 주도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부동산 즐겨찾기 닥터아파트(www.DrApt.com)에 따르면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지역 재건축 아파트 매매가 변동률은 9월 23일 현재 연초 대비 평균 2.11%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8.22%를 기록했던 것과 전혀 다른 양상이다. 재건축 아파트가 바닥을 치고 상승세로 돌아섰다는 기대감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지역별로는 서울은 2.66% 상승했다. 반면 인천 -1.78%, 경기도는 -0.12%를 각각 기록, 하락세가 계속됐다.

 


서울에선 강남권(강남, 서초, 송파, 강동)이 3.21% 올라 상승세를 주도했다. 특히 송파구 재건축단지는 올 들어 무려 7.95%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매매가 상승률로는 잠실주공5단지 113㎡가 연초대비 23.86%로 가장 높았다. 같은 단지 116㎡는 19.9%로 2위를 차지했다. 개포주공1단지 36㎡(16.58%)와 42㎡(16.46%)가 3, 4위를 차지했다.

 

상승액으로도 잠실주공5단지 113㎡가 연초대비 2억1천만원이 오른 10억8천만~10억9천만원을 기록, 1위를 차지했다.

 

이처럼 올 들어 강남권을 중심으로 재건축 아파트값이 오른 이유는 집값 바닥론이 확산되면서 투자수요가 매수에 나섰기 때문이다. 또 재건축단지 대부분이 전용면적 85㎡이하로 연내 취득시 5년간 양도세 면제 대상이라는 점도 매매수요를 끌어들인 것으로 분석된다.

 

하지만 상승세를 보인 서울과 달리 인천 경기권은 하락세에서 벗어나지 못했다는 점에서 여전히 재건축 단지들에 대한 지나친 낙관은 금물이다.

 

닥터아파트 권일 리서치팀장은 “강남권 재건축단지는 박근혜정부가 들어서면서 사업속도가 빨라질 것으로 기대감이 높아진데다 집값 바닥론이 확산되면서 일부 단지에선 추격매수가 발생, 주의가 요망된다”면서 “하지만 학군, 편의시설, 교통 등 뛰어난 입지요건을 갖춘 단지의 경우 실거주나 장기 투자로 구입할 가치가 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다음글새해 이사철, 전셋집 어디서 찾을까 258054
현재글송파구 재건축단지 올해 8% 급등 207425
이전글수도권 아파트 값, 3개월 만에 다시 하락세 196882


 

우측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