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SNS 닥터아파트 공식 페이스북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닥터아파트 공식 블로그

회원정보변경 | MY닥터아파트 | 로그인

닥터아파트

시장포커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10명중 3명 “2018년이후가 내집마련적기”

김수연 전임애널리스트 2015-12-09 조회 34,860 | 추천 0 | 의견 0 | 평점 평점 : 없음
▶ 닥터아파트 회원 1,179명 설문조사
▶ 67%, 내년 집값 “상승한다”
▶ 미분양 급등할 지역, “용인 파주 대구”

실수요자 10명 중 3명은 2018년 이후를 내집마련적기로 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부동산 포털 닥터아파트(www.DrApt.com)는 12월 1부터 6일까지 만 20세 이상 실명인증 회원 1,179명을 대상으로 2016년 주택시장 전망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2016년에 주택을 구입하기 가장 좋은 시기에 대해 10명중 3명에 해당하는 29.9%는 2018년 이후라고 응답했다. 실수요자들은 최근 집값이 많이 올라 공급과잉 등으로 집값이 하락할 것으로 기대하는 2018년 이후를 내집마련적기로 보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어 응답자의 23.2%는 2016년 1분기(1~3월)를 내집마련적기로 꼽았다. 또 13.2%는 2017년을, 11.7%는 2016년 2분기(4~6월)를, 11.6%는 4분기(10~12월)를, 10.3%는 3분기를 주택을 구입하기 가장 좋은 시기라고 응답했다.


내년 아파트값 전망에 대해선 하락(32.9%)보다 상승(67.1.%)을 예상하는 응답자가 2배 이상 많았다. 특히 10명중 4명은 매매가가 2% 이상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 



전체 응답자의 16.1%는 아파트 매매가가 2%대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어 13.9%는 1%대 상승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반면 13.5%는 3% 이상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다.


전셋값은 10명 중 5명에 해당하는 47.5%가 내년에 3%이상 오를 것이라고 응답했다.


2016년 주택시장에 가장 큰 변수로는 미국 금리인상에 따른 국내 금리인상이 27.5%를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주택 공급과잉(22.2%), 원리금균등상환의 주택담보대출 규제(20.6%), 중도금 집단대출 규제(10.3%) 순으로 응답했다.


내년 미분양물량이 가장 많이 증가할 지역(3곳 복수응답)으로는 용인(47.6%), 파주(35.7%), 대구(30.2%) 등 3곳을 가장 많이 꼽았다.


한편 내년에 투자유망한 주택상품으로는 분양아파트가 27.5%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기존아파트(22.9%), 재건축(18.4%), 재개발(10.4%) 순이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프린트하기메일발송하기스크랩하기목록보기
다음글2016년 전국 입주물량, 28만3천가구 31529
현재글10명중 3명 “2018년이후가 내집마련적기” 34860
이전글공급과잉에 살아남을 아파트 37729


 

우측광고